WHO, 코로나19 예방접종 확대 요구

WHO, 코로나19 예방접종 확대 요구
WHO의 동남아시아 지역에서 거의 10억 명의 사람들이 아직 COVID-19에 대한 예방 접종을 받지 않았고 우려의 오미크론

변종이 확산되고 있는 상황에서 세계 보건 기구는 국가들에 예방 접종 범위를 확대할 것을 촉구하고 있습니다.

WHO 동남아시아 지역(WHO-SEARO)의 Poonam Khetrapal Singh 지역 국장은 이 지역 대부분의 국가에서 COVID-19 사례가

감소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나 새로 발견된 변종인 오미크론(Omicron) 또는 B.1.1.529가 확산되고 있다는

확인이 있으며 수많은 돌연변이로 인해 기존 백신이 오미크론 변종에 대해 효과가 없을 수 있다는 우려가 있다고 과학자들은 말합니다.

WHO, 코로나19

파워볼사이트 Singh은 “비용 부담 없이 우리의 경계를 늦추어서는 안 됩니다.”라고 덧붙이며 “전염을 방지하기 위한 포괄적이고

맞춤화된 공중 보건 및 사회적 조치가 계속되어야 합니다.”라고 WHO-SEARO에는 방글라데시, 부탄, 북한, 인도, 인도네시아,

몰디브, 미얀마, 네팔, 스리랑카, 태국, 동티모르.

WHO는 성명을 통해 “이 변종은 많은 수의 돌연변이를 갖고 있으며 그 중 일부는 우려스럽다”고 밝혔다. 조직은 몸에 꼭 맞는

마스크 착용, 손 씻기, 물리적 거리두기, 실내 환기 양호, 예방 접종을 포함한 권장되는 격리 조치를 반복했습니다. more news

11월 23일 The Lancet Infectious Diseases에 발표된 연구에 따르면 WHO에서 긴급 사용을 승인하고 인도 백신

제조업체인 Bharat Biotech에서 생산한 “전체 비활성화 코로나바이러스 기반” 백신인 Covaxin 또는 BBV152는

증상이 있는 COVID에 대해 50%의 효과를 보였습니다. -19.

이 연구는 빠르게 전파되는 델타 변종에 의해 인도에서 COVID-19 전염병의 두 번째 물결이 정점에 달했을 때

수행되었습니다. 연구원들은 “2021년 4월 말 델타 변종은 모든 확인된 사례의 80% 이상을 차지하는 지배적

변종이었다”고 말했다. 입원률, 질병의 중증도 및 기존 백신의 효과에 대한 추가 연구가 필요하다고 밝혔습니다.

WHO, 코로나19

콜카타에 있는 대학원 의학 교육 및 연구 연구소(Institute of Post Graduate Medical Education and Research)의

공중 보건 전문가이자 외과 교수인 Diptendra Sarkar는 다음과 같이 말했습니다. SARS-COV-2의 변종에 관계없이 인도와 같은 국가에서는 대상 인구가 사용 가능한 백신 2회분으로 보호되는 것이 중요합니다.”

콜카타에 있는 감염병 병원의 교수이자 미생물학과 책임자인 Asis Manna는 SciDev.Net에 이렇게 말했습니다. 바이러스의 특정 부분만 사용하는 것] “.

11월 28일 업데이트에서 WHO는 백신을 포함한 기존 대응책에 대한 오미크론의 잠재적 영향을 이해하기 위해 파트너와 협력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현재의 백신은 심각한 질병과 사망에 대해 여전히 효과적입니다.”라고 말했습니다.